오타와 국회의사당 의사당 구경후 몽트랑블랑 에서

출장안마

오타와 국회의사당 의사당 구경후 몽트랑블랑 에서 파노라마 곤돌라탑승 케이블카 타기위해 기다리는 사람들 케이블카 에서 내려 곤돌라 탑승하는 단풍은 별일없이..ㅠ 날씨가 별루여서 단

캐나다 토론토 근교 호캉스 하기 좋은 호텔 추천 안녕하세요. 캐나다에서는 알록달록 낙엽이 물들기 시작하는 멋진 계절 가을이 되면, 이 선선함을 느끼며 자연과 함께하는 시간을 즐기는

캐나다 배대지를 처음 이용하는 블리스님들을 위한 가이드입니다. 리엘배대지를 빠르고 쉽게 이용해보세요! ❤️ 안녕하세요, 블리스리엘 🙂 캐나다 배대지 가이드는 배송대행 신청을 돕기

비자 신청을 위해 신체 검사를 받고 왔습니다 ..! 캐나다 안에서 신체 검사를 받는 것은 처음이네요 ♂️ https://secure.cic.gc.ca/pp-md/pp-list.aspx Find a Panel Physician Find a Panel

안녕하세요. 위더스유학원입니다. 오늘은 높은 수준의 교육을 자랑하는 캐나다 조기유학에 대한 소개를 해보려고 합니다. 캐나다는 교육 선진국으로 많이 알려져 있는데요, 교육에 많은 투

캐나다 강아지 검역과 운송 보내기 강아지 혼자 카고로 여행하는 경우는 견주님과 함께 여행할때와는 좀 다른 규정으로 하는 경우도 있고 또한 운송에 있어서 항공사마다 다른 경우가 있는

언니가 사는 미국 보스턴에서 캐나다 퀘백주 퀘백시티를 향하여 언니부부와 우리부부 4명, 한국촌놈 그리고 미국에 오래 살았지만 캐나다 퀘백을 잘 모르는 60대 어리버리한 사람들의 여행

안녕하세요. 이번 캐나다어학연수 소개 글에는 몬트리올어학연수 안내입니다. 보통 밴쿠버와 토론토 중심으로 소개를 드렸는데요. 퀘백주 몬트리올은 잘 아시겠지만 드라마 도깨비 배경

안녕하세요 다니엘입니다. 3년만에 캐나다 컴백하여 올 겨울은 휘슬러에서 보낼 계획입니다. 그렇게 23 / 24시즌 캐나다 휘슬러 풀타임으로 보드 및 스키를 탈 계획인데요, 매년 제가 한국

써봐요. 유학을 가고싶은데 영어를 잘하는지도 모르고 걱정되는 부분이 한 두개가 아니죠!!! 어디로 가면 좋을지도 고민이고~ 알아보니 캐나다가 살기 좋다고하고~ 그래서 제가 지금 부터

캐나다 NTD 제작 영화 ‘다시 신이 되다’ 개봉 임박 【정견망】 2023년 10월 13일 https://www.ganjingworld.com/s/qXORpMJ1Kz 【為你而來】|為你而來第三部《再次成為神》預告片 #trailer

캐나다 런던에 있는 스크린 골프 연습장 GOLF BETTER Golf instructor in London, Ontario 골프 레슨을 받을수 있는 인도어 연습장 하~시설이 ㅠ.ㅠ 눈물 납니다 제가 직접 공을 올리고

고생했었는데, 아이 체질인지 지금도 목부터 열이 나서, 콧물 이런 식으로 나더라고요. TYLENOL(타이레놀) 한국에서는 타이레놀이 한 가지밖에 나오지 않는데, 캐나다에서는 night용과 day

Jean Talon Market · 7070 Henri Julien Ave, Montreal, Quebec H2S 3S3, Canada ★★★★★ · Farmers’ market maps.app.goo.gl 북미 최대 규모라는 몬트리올의 장딸롱 시장 Jean-Talon Market M

밴쿠버에서 인천가는 AC 63 탑승했습니다. 기내식은 2번, 샌드위치 1개 총 3번에 걸쳐 제공됩니다. 토론토보다 밴쿠버가 서울과 더 가까워 다행입니다. 비행시간 너무 괴로워요 매운 돼지

이번 일기는 여기까지 해야지!! 쓸 게 엄청 많았던 것도 아닌데 며칠에 이어서 쓰는 건지 모르겠네ㅋㅎㅋㅎ 항상 하루 마무리 하고 저녁에 틈틈히 써서 그런가.. 캐나다 일기-5은 여기서

오늘은 일본 캐나다 대한민국 튀니지 경기를 조사해 보겠습니다. 일본 캐나다 10월13일 해외축구 홈팀 일본 팀은 9월 유럽 원정에서 연승에 성공했다. 월드컵에서 승리했던 독일을 상대의

안녕하세요. 캐나다 어학연수, 유학 전문 라임에듀 토론토 직영센터입니다 🙂 현재 라임에듀에서 진행 중인 어학연수, 워홀, 단기 출국 학생분 들을 위한 BTS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라

안녕하세요 캐나다 직장인 밍또입니다 🙂 저는 캐나다에 2021년 4월에 와서 벌써 햇수로 3년이 되었는데요. 지역마다 조금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캐나다는 추운 날이 더 긴데요. 그렇다

2023.10.05 캐나다 워홀을 준비할 때 쯔음 링민이라는 친구를 알게되었다. 본인의 후임을 구하던, 아주 친절하게 캐나다 워홀에 대해 설명을 해주던 친구이다. 그 친구 덕에 수월하게 취업

3시 50분 피곤해서 완전 일찍 잠들었다가 시차 적응 땜에 새벽에 깨버린,,, 잠도 안 오는데 블로그나 적어야지 끼야악!!!!나 간다!!!! 아기다리고기다리던 캐나다 출국 날짜가 다가왔다.

병원에 통역을 하러 다녀왔다. 과거에 통역을 했던 경험이 있어서 그런가, 전문적인 분야는 아니라도 이제는 해야되면 피할 수 없이 하고있다. 아직은 영어가 부족해서 캐나다에 왔지만 자

집중해서 볼게요! 사실 밴쿠버의 경우 지하보다 지상으로 다니는 구간이 더 많기 때문에 지하철이라고 보긴 어렵지만,,, 아무튼 트레인에 대해 설명드리자면 하늘색은 Canada Line으로 다

연말은 뭐니뭐니해도 뉴욕아닐까? 핼리팩스에서 뉴욕은 멀지 않은 거리다. (물론 여기 기준으로다.) 하루에 왕복 1편씩 에어캐나다 항공이 있으나, 금액이 1인 편도 300~450불 정도다. (30

걸 알기에 요즘은 더욱 몸에 신경을 쓰고 있어요. 선물 받은 오메가3를 챙겨 먹고 있었는데 떨어질때가 되서 이번에는 제가 직접 선택하고 고른 게 캐나다오메가3~ 청정지역 캐나다 본사에

10월 9일 월요일은 캐나다에서 가장 큰 명절 중 하나인 thanks giving day 이다. 우리로 치면 추석 같은 거? 그래서 학교도 쉬고, 마트도 쉬고, 거의 대부분이 쉰다. (추석 당일에 문 안

괜찮은 해외 영어 캠프 프로그램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겨울에 진행하는 많은 프로그램들이 있는데요, 어떤점이 특별한지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다가오는 겨울 방학, 캐나다의 공립학

할 걸 ㅋㅋㅋ 웃기만 하다 왔다 아직도 이렇게 스몰 톡이 어렵다니 핼러윈 분위기~~~ 그림 너무 귀엽게 그린 거 아닌가요 리얼 펌킨 등장 한식 좋아해서 캐나다에서도 한식 못 잃어..

캐나다 코업같은 경우 유학과 취업을 결합한 형태의 유학 프로그램 중 하나인데요. 유학뿐만 아니라 아예 캐나다 정착을 위한 사람들을 위한 유학프로그램 중 하나이기도하죠! 코업 프로그

! 저거 놓치면 30분후에 오는데,,,ㅠㅠ 하필 정류장이 아래쪽으로 이동을해서,,,길을 건너고, 아래쪽으로 뛰는데…택도없다…ㅠㅠ 근데…… 짜잔~~✨ 어여쁘신 캐나다아줌마 기사님이,,내 앞에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croll to Top